Home NEWS ISSUE ‘다윈 영의 악의 기원’ 제작발표회

‘다윈 영의 악의 기원’ 제작발표회

503
SHARE

어제 오전 11시 프레스센터 20층 내셔널프레스클럽에서 서울예술단 창작가무극 ‘다윈 영의 악의 기원’의 제작 발표회가 진행되었다.한국적이면서도 참신한 소재 발굴을 통한 창작극 개발에 전념해온 서울예술단이 이번에는 우리시대의 젊은 작가가 바라본 세계에 주목했다.서울예술단이 2018년 첫 번째 신작으로 선보이는 창작가무극 ‘다윈 영의 악의 기원’은 3대에 걸친 악의 탄생과 진화의 문제를 다루며.1지구부터 9지구까지 나눠진 철저한 계급사회와 정의에 관한 문제를 깊이 있게 다룬 박지리 작가의 소설을 원작으로 한다. 인간 내면에 공존하고 있는 선과 악의 이면을 조망하는 작품 속 세게관은 마치 현재 오늘의 사회 단면을 보는 듯하며,동시대를 살아가는 관객들의 공감을 끌어내기에 충분하다.

 

 

 

 

 

 

 

 

 

 

 

 

 

 

 

 

 

 

 

 

 

 

 

 

 

 

 

 

 

 

 

 

 

 

 

 

 

 

 

 

 

 

 

 

 

 

 

 

 

 

 

 

 

 

 

 

 

 

 

 

 

 

 

 

 

 

 

 

 

 

 

 

 

 

 

 

 

 

 

 

 

 

 

 

 

 

 

 

 

 

 

 

 

 

 

 

 

 

 

 

 

 

 

 

 

 

 

 

 

 

 

 

 

 

 

 

 

 

 

 

 

 

 

 

 

 

 

 

 

 

 

 

 

 

 

 

 

 

 

 

 

 

 

 

 

 

 

 

 

 

 

 

 

 

 

 

 

 

 

 

 

 

 

 

 

 

 

 

 

 

 

 

 

 

 

 

 

 

 

 

 

 

 

 

 

 

 

 

 

서울예술단의 신작 창작가무극 ‘다윈 영의 악의 기원’이 10월 2일 (화)부터 10월 7일 (일)까지 예술의 전당 CJ토월극장에서 공현한다. 한 소년의 내면에 있는 선과 악의 갈등을 통해 정의와 계급의 문제를 정면으로 다룬 박지리 작가의 동명 소설을 바탕으로 서울 예술단만의 색을 입힌 ‘다윈 영의 악의 기원’은 참신한 소재와 스토리에 목말라있는 공연계에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한다.

사진.이현주 (teo@stagekey.co.kr)